즐겨찾기 추가 2019.06.19(수) 15:25
전남
목포
여수
순천
나주
광양
담양
곡성
구례
고흥
보성
화순
장흥
강진
해남
영암
무안
함평
영광
장성
완도
진도
신안
‘청산도 슬로걷기축제’ 막 올라

14일까지 약 3만2천여 명 방문...다음달 6일까지 개최

2019년 04월 15일(월) 14:13
청산도 슬로걷기축제 개막식 행사로 드라마 ‘봄의 왈츠’ 세트장에서 군민, 관광객, 탤런트 손현주, 고창석 씨와 함께 나비 2천 마리를 유채꽃밭에 날리는 ‘나비야, 청산 가자!‘를 진행하고 있다. /완도군 제공
완도군은 지난 13일, ‘느림은 행복이다’라는 주제로 ‘2019 청산도 슬로걷기축제’의 막을 올렸다.

이날 개막식에서는 드라마 ‘봄의 왈츠’ 세트장에서 군민, 관광객, 탤런트 손현주, 고창석 씨와 함께 나비 2천 마리를 유채꽃밭에 날리는 ‘나비야, 청산 가자!’와 우리나라 최초로 100만 관객을 모았던 영화 서편제의 주인공 오정해 씨가 ‘인생과 청산도’를 주제로 ‘청산도 힐링 코트’를 진행해 관광객들로부터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청산도는 아시아 최초 슬로시티로 지정받았으며, 15만㎡의 노란 유채꽃과 코발트빛 바다가 인상적이고, 구들장논과 돌담, 해녀 등 전통문화가 살아있는 곳이다.

특히 아름다운 풍경에 취해 절로 발걸음이 느려진다하여 붙여진 슬로길이 있는데 4만2천195km, 총 11개의 코스로 이루어져 있으며, 2011년 국제슬로시티연맹 공식 인증 ‘세계 슬로길 1호’로 지정됐다.

이번 축제에는 11개 코스를 걸으며 청산도의 자연과 문화를 만나고, 완보 인증카드를 받을 수 있는 ‘청산완보’가 진행 중이며, 1980년대까지 지속됐던 파시 거리 문화 체험, 우리나라에서 유일하게 남아 있는 초분 만들기, 전통 혼례인 ‘섬처녀 시집가는 날’, 짚풀 공예, 청산도에서 생산된 청보리로 만든 숙제 맥주 시음회 등이 준비 돼 있다.

이외에도 기(氣)가 세서 한국의 버뮤다 삼각지대, 아이언바텀이라 불리는 범바위에서 기(氣) 체조 체험과, 호랑이 연날리기 체험(매주 일요일), 어플을 설치하여 걷는 만큼 꽃씨가 기부되는 ‘빅워크’, 유채꽃정원 버스킹 공연 등 50여 개의 크고 작은 행사가 진행된다.

서울에서 청산도를 찾았다는 이기영 씨는 “거리가 좀 있어서 고민을 했는데 오길 너무 잘 했다”며 “특히 바닷가를 걷는 슬로길 7코스는 지금까지 다녀본 길 중 가장 아름다운 길이었고, 서울에 가면 주변 사람들에게 꼭 한번 청산도를 찾아가보라고 권하겠다”고 말했다.

완도군청 정광민 관광정책과장은 “삶의 여유와 행복을 느끼고, 축제의 신명을 더하기 위해 다양한 콘텐츠를 마련한 만큼 청산도를 찾은 관광객들이 청산도의 봄날을 만끽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느림의 미학을 느낄 수 있는 ‘2019 청산도 슬로걷기축제’는 오는 5월 6일까지 계속되며, 궁금한 사항은 완도군청 관광정책과 관광마케팅팀 061-550-5431으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개막식 당일에는 약 7천200여 명이 그리고 축제가 시작된 지난 6일부터 14일까지는 약 3만2천여 명이 청산도를 찾은 것으로 집계됐다.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최신순 조회순
칼럼 기고 사설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윤리강령
전남도민일보 |등록번호 : 광주아 00271 |회장 : 김 경 | 발행인 : 전광선 | 편집인·사장 : 이문수 | 편집국장 : 제갈대종 | 개인정보처리방침
㉾61247 광주광역시 북구 금남로 75 (유동, 소석빌딩) 5층 기사제보 : 2580@jndomin.kr대표전화 : 062-227-0000
서울지사 : ㉾08380 서울특별시 구로구 구로동 191-7 에이스테크노 8차 1403호 대표전화 : 02-868-4190
[ 전남도민일보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