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19.07.23(화) 17:32
탑뉴스
정치
자치
사회
경제
문화
스포츠
교육
사람들
기아자동차, 소형SUV 셀토스 사전계약

26일 사전계약 실시…1,930만원부터 가격 책정
1.6 터보 가솔린·1.6 디젤 엔진에 7단 DCT 적용

2019년 06월 26일(수) 13:29
기아자동차는 26일 셀토스의 주요 사양 및 가격대를 공개하고 전국영업점을 통해 사전계약을 접수한다고 밝혔다. /기아자동차 제공
기아자동차가 글로벌 스포츠유틸리티차(SUV) 시장 공략을 위해 개발한 ‘셀토스’의 국내 사전계약이 26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기아차는 지난 3월 서울모터쇼에서 소형 SUV 셀토스의 양산형 콘셉트카 ‘SP 시그니처’를 선보였고 이달 20일 인도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한 바 있다.

셀토스는 전장 4천375mm, 전폭 1천800mm, 전고 1천615mm의 볼륨감 있는 차체를 기반으로 대담한 외관 디자인을 선보인다. 긴 후드와 넓은 그릴, 그릴 상단의 시그니처 LED 라이팅 등이 특징이다.

셀토스에는 컴바이너 타입 헤드업디스플레이(HUD)와 기아차 최초 보스 프리미엄 사운드시스템, 휴대폰 무선충전, 열선·통풍시트 등이 적용됐다.

파워트레인은 1.6 터보 가솔린과 1.6 디젤 등 2가지 엔진에 7단 듀얼클러치변속기(DCT)를 적용했다.

1.6 터보 가솔린은 최고출력 177마력, 최대토크 27.0㎏f·m의 동력성능을 갖췄고 1.6 디젤은 최고출력 136마력, 최대토크 32.6㎏f·m의 힘을 낸다.

기아차는 소형 SUV 고객 특성을 고려해 동급 최대의 첨단운전자보조시스템(ADAS) 사양을 대거 탑재했다고 밝혔다.

셀토스에는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와 차로 유지 보조(LFA), 차선 이탈방지 보조(LKA), 운전자 주의 경고(DAW), 하이빔 보조(HBA) 등이 모든 트림에 기본으로 적용된다.

또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과 고속도로 주행보조, 후방 교차 충돌방지 보조 등을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판매가격은 1.6 터보 가솔린 모델의 경우 트렌디 1천930∼1천960만원, 프레스티지 2천240∼2천270만원, 노블레스 2천450∼2천480만원 등에서 책정될 예정이다. 1.6 디젤 모델은 가솔린에서 190만원 추가된다.

기아차는 사전계약 고객 선착순 5천명에게 셀토스 블록과 텀블러, 국내 리조트 이용권 등을 증정하며, 다음달 중으로 세계 최초로 국내에서 공식 출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제갈대종 기자 dj2891@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최신순 조회순
칼럼 기고 사설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윤리강령
전남도민일보 |등록번호 : 광주아 00271 |회장 : 김 경 | 발행인 : 전광선 | 편집인·사장 : 이문수 | 편집국장 : 제갈대종 | 개인정보처리방침
㉾61247 광주광역시 북구 금남로 75 (유동, 소석빌딩) 5층 기사제보 : 2580@jndomin.kr대표전화 : 062-227-0000
서울지사 : ㉾08380 서울특별시 구로구 구로동 191-7 에이스테크노 8차 1403호 대표전화 : 02-868-4190
[ 전남도민일보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