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19.10.16(수) 15:55
탑뉴스
정치
자치
사회
경제
문화
스포츠
교육
사람들
‘대숲향 그윽한 별서정원, 담양’ 전시회

광주신세계 개점 24주년… 23일부터 내달 17일까지

2019년 08월 22일(목) 12:38
이혜리_담양채집_2019_종이에 수채.
광주신세계백화점이 개점 24주년을 맞아 남도문화의 독자성과 우수성을 현대적인 관점으로 소개한다.

이번 전시는 23일부터 오는 9월 17일까지 광주신세계백화점 1층 신세계갤러리에서 오전 11시부터 매일 상시 진행된다.

‘남도문화의 원류를 찾아서’는 광주신세계에서 지난 1998년부터 개최해온 대표적인 연례 전시로 남도 지역의 고유한 문화와 예술, 자연환경을 주제로 진행되어 왔다.

전국에서 모인 예술인들이 해당 지역의 전문가와 함께 그 지역의 역사와 문화, 자연을 답사한 후, 그곳에서 느낀 각자의 생각과 영감에서 비롯된 작품을 전시하고 책으로 엮어왔다. 올해 스무 번째 테마의 답사지는 아름다운 대숲의 고장 ‘담양’이다. 지난 5월21일부터 23일까지 2박3일간 광주 및 기타지역에서 남도를 찾은 권세진, 김윤섭, 박일구, 박진영(Area Park), 쑨지, 윤민섭, 윤정선, 이여운, 이이남, 이재욱, 이현호, 이혜리, 장진, 조은솔, 차규선, 최경선, 하용주, 허수영 작가 18명과 월간미술 황석권 편집장이 이번 담양 문화답사에 함께 했다.

담양을 상징하는 삼색(三色) 숲길인 죽녹원, 관방제림, 메타세쿼이어길은 국내외의 많은 관광객들이 남도의 자연을 느껴 보고자 찾는 대표적 명소로 그 중 가장 잘 알려진 죽녹원에서부터 담양천 물길이 넘어 드는 것을 막기 위해 조성되어 수백 년 된 보호수가 가득한 관방제림과 청량함 가득한 숲터널로 전국에서 가장 아름다운 가로수길로 선정된 메타세쿼이아길은 담양에서 자연을 벗삼아 꼭 걸어야 하는 삼색 숲길이다. 이처럼 청정자연 속 걷고 싶은 숲길과 함께 담양을 대표하는 것은 아름다운 가사문학(歌辭文學)과 선비들의 누정(樓亭)문화다. 가사는 고려 말에 발생하고 조선 초기 사대부계층에 의해 확고한 문학 양식으로 자리잡아 전해 내려왔다. 올곧은 선비정신을 이어 받은 조선시대 사림(士林)들이 불합리하고 모순된 정치 현실을 비판하고, 자신들의 큰 뜻을 이룰 수 없음을 한탄하며, 무등산 정기 어린 담양 일원에 누각(樓閣)과 정자(亭子)를 짓고 빼어난 자연 경관을 벗삼아 시문을 지어 노래한 것이다. 이런 누정문화의 대표격인 소쇄원은 정암 조광조(趙光祖)가 기묘사화로 유배되어 세상을 떠나게 되자 그의 제자 양산보(梁山甫)가 출세의 뜻을 버리고 자연 속에서 살기 위해 꾸민 별서정원(別墅庭園)이다. 이처럼 자연풍광을 사랑한 선비들의 누정문화는 소쇄원을 비롯하여 식영정, 면앙정, 송강정, 독수정 등과 함께 명옥헌 원림까지 자연을 거스르지 않고 조화를 이루며 형성하고 있다. 조선 전기, 이곳 담양 지역에 머무르며 교류하였을 사림(士林)들의 모습을 떠올리는 한편, 이번 답사를 통해 담양을 찾은 작가들의 만남에서도 서로 ‘다름’을 인정하고, ‘배움’을 손 놓지 않으려는 열정을 느낄 수 있다.

명옥헌 원림의 백일홍이 지금처럼 붉게 물들기 전인 지난 5월, 작가들은 담양의 푸르른 청정자연을 감상하며, 광주호 주변 곳곳에 숨어있는 듯 자연과 조화를 이룬 누정에서 우리의 지나온 역사와 문화를 배울 수 있다. 자연 속에 머무르며 자신들의 뜻을 펼치려 했던 사림(士林)들의 모습을 떠올리며 담양의 자연과 역사를 새롭게 재해석한 작가들의 작품에서 담양의 또 다른 모습을 이번 전시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람료는 무료이며 문의는 광주신세계갤러리(062)360-1631로 하면된다.
/오복 기자 boh@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최신순 조회순
칼럼 기고 사설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윤리강령
전남도민일보 |등록번호 : 광주아 00271 |회장 : 김 경 | 발행인 : 전광선 | 편집인·사장 : 이문수 | 개인정보처리방침
㉾61247 광주광역시 북구 금남로 75 (유동, 소석빌딩) 5층 기사제보 : 2580@jndomin.kr대표전화 : 062-227-0000
서울지사 : ㉾08380 서울특별시 구로구 구로동 191-7 에이스테크노 8차 1403호 대표전화 : 02-868-4190
[ 전남도민일보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