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19.10.20(일) 15:37
전남
목포
여수
순천
나주
광양
담양
곡성
구례
고흥
보성
화순
장흥
강진
해남
영암
무안
함평
영광
장성
완도
진도
신안
나주시, 문화재청 지역문화재 활용사업 공모 ‘싹쓸이’

고택·종갓집 활용사업 등 응모 사업 6건 모두 선정…사업비 9억여원 확보
문화유산 활용한 체험 콘텐츠 발굴, 고용 창출, 지역경제활성화 기여

2019년 09월 19일(목) 15:34
전남 나주시(시장 강인규)는 문화재청이 주관하는 ‘2020년 지역 문화재 활용사업’에 응모한 총 6건의 사업이 모두 선정돼 사업비 9억9천만 원을 확보했다고 19일 밝혔다. /나주시 제공
전남 나주시(시장 강인규)는 문화재청이 주관하는 ‘2020년 지역 문화재 활용사업’에 응모한 총 6건의 사업이 모두 선정돼 사업비 9억9천만 원을 확보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공모전서 나주시가 응모한 사업은 △문화재 야행 △생생문화재 △향교·서원문화재 활용 △전통산사 문화재 활용 △고택·종갓집 활용 등 5개 사업과 지역 문화유산 교육사업 1건 등 총 6개 사업이다.

시는 지난 해 같은 공모전에서 3개 사업이 선정된데 이어, 올해 응모한 모든 사업이 최종 선정되는 쾌거를 달성하며 역사문화유산이 풍부한 천년고도 목사고을임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시에 따르면, ‘생생 문화재 사업’은 활용도가 낮았던 문화재를 콘텐츠화해 역사 교육의 장이자 지역의 대표적인 관광자원으로 활용될 수 있도록 기획됐으며, 문화재청 지역문화재 활용사업에 9년 연속 선정됐다. 대표 프로그램으로 ‘조선의 도시로 가자, 달빛에 취하고 쪽빛에 물들고’가 있다.

‘향교·서원 문화재 활용사업’으로 지난 2014년부터 운영해온 ‘나주향교 굽은 소나무 학교’는 3년 연속 우수 사업으로 선정돼, 문화재청 명예의 전당에 등재되기도 했다.

이어, 문화재야행 사업은 지역 문화유산과 주변의 문화콘텐츠를 하나로 묶어 야간에 특화된 문화체험 기회를 제공하는 프로그램으로 ‘금성별곡 별里 별里 달里셩’이 2020년 시범사업으로 선정돼 나주 읍성권의 다양한 야간 문화 체험기회를 제공하게 된다.

전통산사 문화재 활용사업 ‘호랑이는 석장승을 등에 업고’ 또한 올해 첫 선을 보이는 사업으로 다도면 소재 불회사에서 전통 산사와 관련된 흥미로운 프로그램들이 마련될 계획이다.

끝으로 남파고택에서 진행되는 ‘명사와 함께하는 고택스테이’는 고택·종갓집에 대대로 내려오는 전통 문화를 쉽고 재미있게 이해하고, 체험하는 사업이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그동안 다양한 지역 문화재 활용사업을 통해 시민의 문화 향유 기회 확대는 물론, 관광객 유치에 따른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해왔다”며, “앞으로도 지역 문화유산을 활용한 맞춤형 활용 프로그램을 지속해서 개발하고, 전문 인력 발굴을 통해 고용 창출을 유도하는 등 문화유산이 지역발전의 원동력이 되도록 모든 역량을 집중해가겠다”고 밝혔다.

/나주=김동철 기자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최신순 조회순
칼럼 기고 사설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윤리강령
전남도민일보 |등록번호 : 광주아 00271 |회장 : 김 경 | 발행인 : 전광선 | 편집인·사장 : 이문수 | 개인정보처리방침
㉾61247 광주광역시 북구 금남로 75 (유동, 소석빌딩) 5층 기사제보 : 2580@jndomin.kr대표전화 : 062-227-0000
서울지사 : ㉾08380 서울특별시 구로구 구로동 191-7 에이스테크노 8차 1403호 대표전화 : 02-868-4190
[ 전남도민일보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