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0.04.01(수) 16:44
탑뉴스
정치
자치
사회
경제
문화
스포츠
교육
사람들
전남대병원 코로나19 확인 더 빨라진다

‘PCR 전담팀’ 구성…1일 4회 검사 가능
확진자 증가 따른 검사 의뢰자도 늘어
오로지 ‘코로나19’ 검사에만 전념키로

2020년 02월 25일(화) 11:51
전남대학교병원이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더 빠르고 정확한 감염여부 판단을 위해 유전자 증폭 PCR 검사 전담팀을 구성해 운영하고 있다.

전남대병원 진단검사의학과는 최근 코로나19 확진자 급증과 검사대상 범위 확대로 병원 선별진료소를 찾는 검사의뢰자가 급격히 늘어남에 따라 임상병리사 5명으로 구성된 검사전담팀을 지난 23일 구성했다.

이에 따라 지금까지 코로나19 외에 다른 질환의 검사도 병행함에 따라 불가피하게 지연될 수 밖에 없었던 PCR 검사가 오로지 코로나19 검사에만 전념할 수 있게 됐다.

이로써 전남대병원은 질병관리본부로부터 코로나19 PCR 검사 가능한 병원으로 선정된 이후 진단검사팀이 총동원해 하루 2~3회씩 시행해 오던 검사를 이제는 1일 평균 4회로 더 늘릴 수 있게 됐다.

이는 대체로 하루 평균 1~2회 정도인 국내 대형병원의 검사량에 비하면 전남대병원은 거의 2배에 달한다.

한편 PCR 검사는 유증상자의 검체를 채취해 배양한 뒤 코로나19 유전자에만 반응하는 진단시약을 묻혀 증폭장비에 넣고 돌려 바이러스 유무를 밝혀내는 방식이다.

특히 검체채취에서 결과가 나오기까지 6시간 이면 가능해짐에 따라 기존에 하루가 꼬박 소요됐던 ‘판코로나 바이러스 검사법’에 비하면 가히 획기적인 검사법이라 할 수 있다.

/윤규진 기자
최신순 조회순
칼럼 기고 사설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윤리강령
전남도민일보 |등록번호 : 광주아 00271|등록일자 : 2018.03.30|회장 : 김 경 | 발행·편집인 : 전광선 | 사장 : 이문수 | 개인정보처리방침
㉾62234 광주광역시 풍영로101번안길 19-2 기사제보 : 2580@jndomin.kr대표전화 : 062-227-0000
서울지사 : ㉾08380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운로 18(서초동) 영진빌딩 6층대표전화 : 02-868-4190
[ 전남도민일보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