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0.05.25(월) 14:38
칼럼
기고
사설
봄철 산행 등산사고에 주의하세요
2020년 03월 30일(월) 13:50
따뜻한 봄 날씨에 산을 찾는 인파가 증가하면서 산행안전에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

행정안전부 재난연감 통계를 살펴보면 최근 5년(‘13~’17년) 간 등산사고 역시 봄철(3~5월)에 사고가 급격하게 많아진다. 사상자 수는 ‘17년을 기준으로 1,292명(사망 25, 부상 1236, 실종 31)으로 가을철(9~11월)을 제외하고는 가장 많은 사상자가 발생하고 있다. 날이 풀리기 시작하는 3월은 등산하기에 좋은 시기이지만, 산에서는 날씨변화가 심해 일교차가 크고, 얼었던 땅이 풀리면서 낙석과 추락?미끄러짐이 많아 실족으로 인한 부상 등 안전사고가 빈발하므로 등산객들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한 시기이다.

따뜻한 봄, 안전한 산행을 즐기려면 안전수칙을 알아둘 필요가 있다.

산행은 아침 일찍 시작하여 일몰 2시간 전에 마치고, 하루 8시간을 초과하여 산행하지 않고 비상상황에 대비해 랜턴, 우의, 휴대전화(예비축전지), 상비약 등을 준비해야 하며, 30kg 이상의 짐을 지지 않는다. 또한 수시로 지형과 지도를 대조하며, 등산로에 설치된 위치판의 고유번호를 확인한다.아울러, 해빙기 산행은 다음 사항을 추가로 고려해야 한다.

정해진 등산로를 준수하고, 낙석이 발생할 수 있는 협곡 등은 피하고 저지대와 고지대의 기온차가 크고, 정상 부근에서는 비나 눈이 내릴 수 있기 때문에 날씨정보를 미리 확인하여야 한다.

그리고 낮과 밤의 일교차가 크기 때문에 여벌의 옷과 장갑 등 보온용품을 준비하는 것이 좋다./고흥소방서 119안전센터 소방사 진우창
최신순 조회순
칼럼 기고 사설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윤리강령
전남도민일보 |등록번호 : 광주아 00271|등록일자 : 2018.03.30|회장 : 김 경 | 발행·편집인 : 전광선 | 사장 : 이문수 | 개인정보처리방침
㉾62234 광주광역시 풍영로101번안길 19-2 기사제보 : 2580@jndomin.kr대표전화 : 062-227-0000
서울지사 : ㉾08380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운로 18(서초동) 영진빌딩 6층대표전화 : 02-868-4190
[ 전남도민일보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