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0.05.28(목) 16:00
탑뉴스
정치
자치
사회
경제
문화
스포츠
교육
사람들
화재피해 할머니에 온정의 손길 잇따라

주택전소 피해입은 홀몸 할머니에게 새 보금자리 마련
장평면행정복지센터 등 지역 사회 단체서 지원 이어져

2020년 04월 02일(목) 15:45
장평면행정복지센터은 최근 관내 화재로 주택이 전소돼 거주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독거노인에게 온정의 손길이 지속적으로 이어지고 있다고 최근 밝혔다. /장흥군 제공
장흥군 장평면행정복지센터(면장 문병욱)은 최근 관내 화재로 주택이 전소돼 거주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독거노인에게 온정의 손길이 지속적으로 이어지고 있다고 지난달 31일 밝혔다.

장평면에 따르면 지난달 25일 임할머니가 살던 오래된 한옥에 화재가 발생해 소방대가 즉시 출동했으며,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으나 옷가지 하나 남김없이 주택이 전소돼 모든 살림살이가 잿더미로 변해 앞으로 살길이 막막한 상황에 처했다. 그러나 기초수급자를 신청할 만큼 경제적으로 어렵고 도와줄 친자녀도 없는 할머니의 안타까운 상황을 전해들은 지역사회로부터 기적처럼 보금자리 마련 및 구호물품 전달 등 온정의 손길이 속속들이 도착하고 있다.

한 동네 주민이 빈집을 소개해 새로운 주거지를 빠르게 찾을 수 있었고, 장흥군 희망복지지원팀이 민간단체를 적극 연계, 전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이랜드복지재단에서 도배·장판교체 및 욕실설치 등 집수리사업이 지원결정 됐다.

장평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긴급히 사랑의 냉장고를 전달했으며, 장흥삼성전자와 해피기버에서는 생활에 필요한 전자제품과 주방용품 등을 지원했다. 한편, 장평면행정복지센터에서는 긴급지원 생계비를 요청하고 화재폐기물을 처리방법을 강구하는 등 행정지원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이 외에도 장평면우리복지기동대에서 기름보일러를 무상수리 했으며, 지역 내 재능기부자로부터 어르신 댁에 반찬을 전달하겠다는 의사를 밝히는 등 따뜻한 마음이 이어지고 있다.

문병욱 장평면장은“많은 분들의 발 빠른 도움과 주말을 반납하고 도와주신 여러분들의 따뜻한 마음 덕분에 화재로 절망에 빠진 어르신을 위로하고 앞날의 희망을 선물하게 돼 매우 기쁘다”며,“어르신께서 하루 빨리 일상으로 돌아가길 진심으로 기원한다”고 전했다.

/장흥=김정근 기자 kimjg@
최신순 조회순
칼럼 기고 사설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윤리강령
전남도민일보 |등록번호 : 광주아 00271|등록일자 : 2018.03.30|회장 : 김 경 | 발행·편집인 : 전광선 | 사장 : 이문수 | 개인정보처리방침
㉾62234 광주광역시 풍영로101번안길 19-2 기사제보 : 2580@jndomin.kr대표전화 : 062-227-0000
서울지사 : ㉾08380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운로 18(서초동) 영진빌딩 6층대표전화 : 02-868-4190
[ 전남도민일보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