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0.07.02(목) 16:28
전남
목포
여수
순천
나주
광양
담양
곡성
구례
고흥
보성
화순
장흥
강진
해남
영암
무안
함평
영광
장성
완도
진도
신안
목포시,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신속 지급위해 '총력'

지난달 27일 기준 지급률 95% 넘어서, 미지급 세대 신청 독려

2020년 05월 31일(일) 15:40
목포시청 전경. /목포시 제공
목포시는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신청율이 5월 27일 기준으로 95%를 넘어섰다고 밝혔다.

전체 10만2천802가구 중 9만6천840가구가 신청을 해 613억원을 지급 완료했다.

기초생활수급자, 장애인, 기초연금수급자 등 현금지급 대상 1만7천124세대(17%)에 지난 5월 8일까지 계좌이체로 현금지급을 완료했으며, 일반세대는 5만3천247가구(52%)가 신용ㆍ체크카드 포인트 충전을 신청했고 선불카드는 2만6천469가구(26%)가 신청해 지급을 완료했다.

목포시는 신속한 지급을 위해 각 동 행정복지센터 회의실 등 별도공간에서 동 전직원 및 기간제 전담인력을 투입해 시민 불편 최소화에 주력하고 있다.

또한 시는 지급률이 95%를 넘어섬에 따라 가구수 재산정, 혼인, 이혼, 자녀 부양관계 인정여부 등 각종 이의신청에 대한 신속 정확한 심사를 통한 지급결정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시 관계자는 “접수된 이의신청 처리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 다만 27일 현재 900여 건의 이의신청이 접수돼 순차적으로 처리하고 있다. 시간이 다소 소요되더라도 양해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시는 전 시민이 긴급재난지원금을 지급받을 수 있도록 현재까지 지급신청을 하지 않은 시민들에게 신청을 독려하고 장애인이나 고령으로 거동이 불편한 1인 가구는 각 동에서 ‘찾아가는 방문신청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이번 긴급재난지원금은 코로나19라는 초유의 비상상황에서 소비 진작을 통한 경제활력을 제고하기 위해 지원하는 것으로 시민들은 8월 31일까지 선불카드는 목포 시내, 신용ㆍ체크카드는 전남도내에서 사용이 가능하고 잔액은 환수된다.

한편, 목포시는 △전남형 긴급생활비 △소상공인 공공요금 △지역고용 특별지원금 △택시기사 지원금 등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목포=박성태 기자
최신순 조회순
칼럼 기고 사설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윤리강령
전남도민일보 |등록번호 : 광주아 00271|등록일자 : 2018.03.30|회장 : 김 경 | 발행·편집인 : 전광선 | 사장 : 이문수 | 개인정보처리방침
㉾62234 광주광역시 풍영로101번안길 19-2 기사제보 : 2580@jndomin.kr대표전화 : 062-227-0000
서울지사 : ㉾08380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운로 18(서초동) 영진빌딩 6층대표전화 : 02-868-4190
[ 전남도민일보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