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0.07.02(목) 16:28
칼럼
기고
사설
“농기계 안전사고 예방은 양보와 배려로 ”
2020년 06월 03일(수) 15:12
어느덧 계절은 만물이 소생하는 봄의 절정기를 지나서 본격적인 농사의 시작을 알리는 소만도 지나고 씨뿌리기에 적당하다는 망종이 다가온다.

이처럼 농촌에서는 한해 농사준비를 위해 일손이 더더욱 바빠지면서 경운기와 트랙터 등 농기계 사용 급증으로 도로운행이 많아지면서 이로 인한 안전사고 또한 증가하는 시기가 다가왔다.

최근5년간(2014~2018) 행정안전부 자료에 따르면 농기계 사고는 총6,981건 발생 하여 6,495명의 인명피해(사망 492명, 부상6,003명)가 발생하였으며 사고원인 으로는 운전부주의가 전체 54%로 가장 많은 수를 차지하였고 음주, 과속 등 안전수칙불이행이 21%, 정비 불량 9% 순으로 나타났다.

농기계 종류로는 경운기로 인한 사고가 50%로 가장 많았으며 트랙터 14%, 예초기 9% 등이 뒤를 이었으며 연령대로는 농촌지역의 고령화에 따라 이용자 대부분이 60세 이상으로 사고의 67%를 차지했다.

옛말에 農者天下之大本(농자천하지대본)이라는 말이 있다. 이말은 농사가 천하의 큰 근본 이라는 뜻으로 농업의 중요성을 강조하는 말로써 천하의 근본인 농부가 안전사고에 무방비로 노출된다면 우리의 식탁 먹거리 또한 더 이상 풍요롭고 안전하지 못하게 될 것이다.

농기계 사용 시 안전수칙 준수만이 안전사고를 예방하는 지름길이며 도로를 운행하는 운전자 또한 농기계 운전자를 배려하고 양보하는 마음과 여유로운 마음을 가진다면 그것 이야말로 우리 국민모두가 안전해지는 생활을 위한 바탕이 될 것이다./무안소방서 해제119안전센터 소방장 고효석
최신순 조회순
칼럼 기고 사설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윤리강령
전남도민일보 |등록번호 : 광주아 00271|등록일자 : 2018.03.30|회장 : 김 경 | 발행·편집인 : 전광선 | 사장 : 이문수 | 개인정보처리방침
㉾62234 광주광역시 풍영로101번안길 19-2 기사제보 : 2580@jndomin.kr대표전화 : 062-227-0000
서울지사 : ㉾08380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운로 18(서초동) 영진빌딩 6층대표전화 : 02-868-4190
[ 전남도민일보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