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1.01.13(수) 17:01
탑뉴스
정치
자치
사회
경제
문화
스포츠
교육
사람들
영암 출신 유해란 프로골퍼, 성금 쾌척

어려운 이웃들 지원해달라며 1천만원 전달
재작년엔 영암군 장학재단에 2천만원 기탁

2021년 01월 11일(월) 13:30
영암 출신의 프로골퍼 유해란 선수가 고향 사랑을 실천하고자 불우이웃 성금을 쾌척해 지역사회에 따뜻한 바람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영암군에 따르면 지난해 2020 KLPGA 대상 신인왕을 수상한 영암출신 유해란 프로골퍼가 재작년 영암군 인재육성장학재단 장학금 2천만원 기탁에 이어 이번에는 지역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지원해달라고 고향사랑 성금 1천만원을 지정기탁해 온정과 나눔 문화 확산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전동평 군수는 “어려운 이웃을 위한 성금을 흔쾌히 쾌척해 준 유해란 프로골퍼에게 감사의 말씀을 드리면서 앞으로도 좋은 성적을 거두기를 기원하며 기탁한 성금은 필요한 이들에게 잘 전달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영암=김희선 기자
최신순 조회순
칼럼 기고 사설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윤리강령
전남도민일보 |등록번호 : 광주아 00271|등록일자 : 2018.03.30|회장 : 김 경 | 발행·편집인 : 전광선 | 사장 : 이문수 | 개인정보처리방침
㉾62234 광주광역시 풍영로101번안길 19-2 기사제보 : 2580@jndomin.kr대표전화 : 062-227-0000
[ 전남도민일보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