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1.04.17(토) 17:04
칼럼
기고
사설
봄철 산불대비 안전수칙
2021년 04월 08일(목) 16:40
날이 따뜻해지는 봄이 되면 운동도 하고 자연을 즐기기 위해 등산을 즐기는 분들이 부쩍 많아집니다. 봄철 산행 시에는 건조한 날씨와 다양한 이유로 산불 발생 위험이 매우 높아 조심해야 한다.
산불원인은 대부분 아주 사소한 부주의에서 발생한다.
예를 들어 담배꽁초를 버린다거나, 논두렁 태우기, 쓰레기 소각 등에서 발생한 불이 큰 불로 퍼져간다. 그 원인 중 가장 큰 것으로는 건조한 날씨와 바람이 아주 큰 역할을 한다.
산불로부터 우리의 소중한 자연과 생명을 보호하기 위해선 몇가지 안전 수칙을 꼭 지켜야 한다.
첫째, 산행 시 담배 및 라이터를 소지하지 않기이다. 이는 흡연을 하시는 분들도 산에 오를 때만큼은 혹시 모를 사고에 대비해 절대 금연을 해야한다.
둘째, 산에서 불법 취사행위를 하지 않아야 한다. 힘든 산행을 하다 보면 출출해진 배를 채우기 위해 취사행위를 하는 사람도 종종 있다. 취사는 꼭 정해진 장소에서 해야한다.
셋째, 산불 발견 시 정확한 위치, 상황을 119에 신고한 뒤 안전한 곳으로 대피해야한다.
산행 시 산악위치표지판을 틈틈이 기억하고 사고 시 위치번호를 알려 신속하게 신고를 해야 한다.
네번째, 작은 산불 진화 시 솔가지나 외투를 이용해야한다.
작은 불일 경우 큰 불로 번지기 전에 조기 진압이 매우 중요하다.
다섯번째, 산불과 맞닥뜨렸을 땐 저지대나 도로, 불에 탈것이 적은 바위로 대피해야한다.
침착하게 불이 약한 곳이나 바람이 부는 방향을 파악하여 바람을 등진 상태로 대피하고, 이미 타버린 지역이나 바위, 도로 등으로 대피하는게 안전하다.
우리의 작은 부주의가 산불과 인명피해라는 큰 손실을 가져올 수 있는 만큼 봄철 산행 시 사소한 행동에도 평소보다 많은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이재욱 담양소방서 담양119안전센터 소방위
최신순 조회순
칼럼 기고 사설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윤리강령
전남도민일보 |등록번호 : 광주아 00271|등록일자 : 2018.03.30|회장 : 김 경 | 발행·편집인 : 전광선 | 사장 : 이문수 | 개인정보처리방침
㉾62234 광주광역시 풍영로101번안길 19-2 기사제보 : 2580@jndomin.kr대표전화 : 062-227-0000
[ 전남도민일보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