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2.10.06(목) 16:30
칼럼
기고
사설
시민의 삶, 안전을 넘어 행복으로
2022년 07월 31일(일) 14:31
복잡 다변화하는 사회 흐름속에 경찰의 선제적·예방적 활동이 매우 중요해지고 있다. 특히 치안현장에서 시민의 눈높이에 맞춰 문제를 발견하고 해결하는 예방 중심의 경찰 활동은 더욱 그러하다.
이른바 범죄예방이란 범죄취약지 등 불안요인을 진단해 범죄 발생의 징후를 감지하고 선제적인 대응으로 범죄의 근본을 뿌리 뽑아 시민이 안심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 것이다. 이는 범죄로부터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경찰의 궁극적인 임무와 목적을 달성하는 지름길이라 할 수 있다.
목포경찰서는 변화된 범죄예방 패러다임에 따라 경찰활동의 축을 기존 ‘검거 중심’에서 ‘예방 중심’으로 빠르게 전환해 나가고 있다. 목포시·신안군 CCTV 관제센터와 협업체제를 구축해 범죄 발생 시 신속·정확하게 대응해 2차 피해를 예방하고 있다.
특히 최근 가장 효율적인 범죄예방수단인 CCTV에 중점을 두고 한국전력, 농협 등 유관기관과 업무협약을 체결해 취약지점에 자위방범CCTV를 설치해 시민에게 안도감을 줌과 동시에 삶의 질 및 지역 이미지 향상에 기여하고 있다.
또한 범죄예방진단팀(Crime Prevention Officer)의 현장 투입을 통해 공중화장실 여성칸에서 급증하고 있는 카메라 불법 촬영을 근절하기 위한 여성안심화장실 조성사업도 집중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아울러 관내 CCTV 등 무인방범시설 신설, 노후 가로등 미 보안등 교체, 로고젝터 설치 등의 환경 개선으로 예방효과의 극대화를 도모하고 있다.
이밖에도 자치경찰시대의 흐름에 맞춰 공동체 중심 예방치안 활성화를 위한 민·경 합동순찰대인 ‘Silver안전지킴이’를 운용하고 있다. 동시에 시민과 경찰의 안전디딤돌인 자율방범대, 시민경찰 등 협력단체도 운용함으로써 사회적 약자 등이 범죄로부터 안전한 치안 환경을 구현하고 있다.
그러나 자치경찰제가 시행됐음에도 치안행정-자치행정 간 강력한 시너지 효과를 창출할 수 있는 제도적 기반은 여전히 미흡한 실정이다.
목포경찰서는 각 기관 간 지속적이고 긴밀한 협업시스템 구축 등으로 시민 모두의 일상이 안전을 넘어 행복하게 변화하도록 최선을 다해나갈 계획이다.
/정 준 목포경찰서 생활안전계 경장
최신순 조회순
칼럼 기고 사설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윤리강령 편집규약
전남도민일보 |등록번호 : 광주아 00271|등록일자 : 2018.03.30|회장 : 김 경 | 사장 : 이문수 | 발행·편집인 : 전광선 | 개인정보처리방침
㉾62234 광주광역시 풍영로101번안길 19-2 기사제보 : 2580@jndomin.kr대표전화 : 062-227-0000
[ 전남도민일보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