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18.09.21(금) 10:22
전남
목포
여수
순천
나주
광양
담양
곡성
구례
고흥
보성
화순
장흥
강진
해남
영암
무안
함평
영광
장성
완도
진도
신안
여수, 중·고교 신입생 ‘무상교복’ 지원

교육경비 자체수입 7%인 170억원까지 확대
소규모 학급운영 지원·4차 산업 체험관 설립

2018년 04월 05일(목) 19:45
5일 오후 주철현 여수시장이 시청 브리핑룸에서 행복한 교육도시 조성계획을 밝히고 있다.
[전남도민일보]여수시가 교육경비 지원액을 170억 원까지 확대하는 행복한 교육도시 조성계획을 밝혔다.
시에 따르면 5일 주철현 여수시장은 기자간담회를 하고 현재 100억 원 규모의 교육경비 지원을 관련조례에 근거해 전전년도 자체수입의 7%인 170억 원까지 확대한다는 구상을 밝혔다.
주철현 시장이 밝힌 행복한 교육도시 조성계획에는 무상교복, 지역 고교 졸업자 대학 입학금·등록금 이자 전액지원, 고교 소규모학급 운영 지원, 4차 산업혁명 체험관 설립 등도 포함됐다.
무상교복은 지역 중·고등학교 신입생들에게 무상급식처럼 교복도 무상으로 지원하는 사업이다. 단계적으로 교육소비재도 무상 지원할 계획이다.
지역 고교 졸업자가 대학 입학 시 입학금과 등록금 대출이자 전액을 지원해 학부모의 부담을 줄인다는 계획도 눈에 띈다.
관내 고등학교 소규모 학급 운영도 지원한다. 학생 수 감소로 예상되는 학급축소를 막고, 유지되는 학급의 운영비 5000만 원 상당을 지방정부가 지원한다는 것이다.
현재 관내 고교의 27~30명인 학급당 학생 수는 20명 수준으로 유지되고, 학생들이 보다 섬세한 교육지도를 통해 밀착형 수업을 받을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주철현 시장은 소규모 학급 운영의 구체적 추진 방안은 향후 교육당국과 협의할 계획임을 밝히기도 했다.
전국 지방정부 중 최초로 4차 산업혁명 체험관을 설립하는 내용도 있는데, 이는 미래사회에 맞는 교육과정과 연계해 창의융합형 인재 양성을 하기 위한 목적이다.
주철현 여수시장은 “교육의 수요자인 우리 청소년들이 학교 밖 지역사회와 연계해 더 풍요로운 교육의 질을 요구하고 있다”며 “학부모와 학생, 교사, 모든 시민은 지역 교육정책을 만들어갈 동반자”라고 밝혔다.
이어 “교육소비자인 학생과 학부모들의 의견 수렴을 통해 의미 있는 사업을 결정해 추진하겠다”고 계획을 밝혔다.
기자이름 /김민우 기자
이메일 2580@jndomin.kr
/김민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최신순 조회순
칼럼 기고 사설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전남도민일보 |등록번호 : 광주아 00271 |회장 : 김 경발행·편집인 : 전광선 | 사장 : 이문수 | 편집국장 직무대리 : 제갈대종 | 개인정보처리방침
㉾61247 광주광역시 북구 금남로 75 (유동, 소석빌딩) 5층 기사제보 : 2580@jndomin.kr대표전화 : 062-227-0000|
[ 전남도민일보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