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19.05.21(화) 16:19
탑뉴스
정치
자치
사회
경제
문화
스포츠
교육
사람들
돌아온 야구의 계절…KIA 웃었다


전국 5개 구장 시범경기 개막…키움, 롯데, 한화 승리
박병호, 개막전 축포…양현종, 홈런 맞고도 승리투수

2019년 03월 12일(화) 17:53
12일 오후 광주-KIA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2019 프로야구 시범경기’ SK 와이번스와 KIA 타이거즈 경기에 평일 낮시간에 불구하고 많은 관중이 찾아 응원하고 있다. /연합뉴스
KIA타이거즈가 2019년 프로야구 시범경기 첫날 활짝 웃었다.

또한 키움 히어로즈, 롯데 자이언츠, 한화 이글스도 이날 경기를 승리로 장식했다.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시범경기가 12일 전국 5개 구장에서 일제히 개막했다.

프로 10개 구단은 팀당 8경기씩을 치러 옥석 가리기를 마친 뒤 23일 첫발을 떼는 정규리그를 준비한다.

먼저 키움증권을 후원사로 맞아 새로 출발하는 키움 히어로즈는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LG 트윈스와의 경기에서 4-1로 이겼다.

새 외국인 선발 투수로 기교파인 에릭 요키시가 4⅔이닝을 1점으로 막아 승리를 안았고, 4이닝 3실점 한 LG 타일러 윌슨이 패전 투수가 됐다.

4번 타자에서 강력한 2번 타자로 변신한 거포 박병호가 1회 좌측 펜스를 훌쩍 넘어가는 비거리 135m짜리 대포를 쏘아 올리며 승리에 앞장섰다.

KIA는 광주 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지난해 한국시리즈 우승팀 SK 와이번스를 4-1로 눌렀다.

양 팀의 선발 투수인 제이컵 터너(KIA)와 김광현(SK)은 각각 5이닝, 4이닝을 무실점으로 틀어막았다.

터너에 이어 6회 등판한 KIA의 정규리그 개막전 선발 양현종은 0-0인 7회 SK의 4번 타자 제이미 로맥에게 좌측 펜스를 살짝 넘어가는 솔로 아치를 허용했다.

2이닝 동안 안타 3개를 맞고 1점을 준 양현종은 SK의 실책 행진을 틈타 팀이 역전한 덕분에 승리를 따냈다.

KIA는 0-1인 7회말 SK 3루수 강승호, 유격수 김창평의 실책 3개에 편승해 4점을 뽑아내며 경기를 뒤집었다.

시속 150㎞ 이상의 강속구 신인 투수인 하재훈(SK)은 삼진 2개를 곁들이며 1이닝을 1피안타 무실점으로 막았다.

KIA 새 외국인 타자 제러미 해즐베이커는 2번 타자 중견수로 출전해 3연타석 삼진을 포함해 4타수 무안타로 침묵했다.

롯데는 경남 상동구장에서 NC 다이노스를 6-4로 물리쳤다.

전준우와 정훈이 3회 투런포를 잇달아 터뜨렸다.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어 NC와 4년 총액 125억원에 계약한 당대 최고 포수 양의지는 5번 타자로 출전해 6회 중전 적시타로 1타점을 올리는 등 3타수 2안타를 쳤다.

NC의 크리스티안 베탄코트도 4번 타자 1루수로 나와 6회 좌중간 안타로 출루한 뒤 2루를 훔쳤고, 양의지의 안타 때 홈을 밟는 등 3타수 1안타, 2득점을 수확했다.

롯데 내야수 카를로스 아수아헤는 4타수 1안타를 치고 득점 1개를 거둬들였다.

한화 이글스는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두산 베어스를 3-2로 제쳤다.

제러드 호잉을 대신해 6회 대수비로 들어간 장진혁이 1사 1, 2루에서 주자일소 역전 좌월 2루타를 날렸다.

두산 새 외국인 타자 호세 미겔 페르난데스는 3타수 1안타를 남겼다.

삼성 라이온즈는 9회말에 터진 김성훈의 끝내기 안타에 힘입어 kt wiz를 13-12로 따돌렸다.

양 팀은 홈런 7방(kt 4개·삼성 3개) 포함 안타 31개(삼성 20개·kt 11개)를 주고 받는 화끈한 난타전을 펼쳤다.

kt 장성우는 2회와 3회 연타석 솔로 아치를 그렸다.

SK에서 삼성으로 이적한 김동엽은 5번 지명 타자로 출전해 5타수 3안타를 치고 득점과 타점 1개씩을 올렸다.

‘늦깎이 신인’ 이학주(삼성)는 8번 타자 유격수로 나서 3타수 2안타 1타점으로 매서운 방망이 솜씨를 뽐냈다.

한편 이날 막을 올린 시범경기에서 전국적으로 9천933명의 관중이 입장했다.













/차아정 기자·연합뉴스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최신순 조회순
칼럼 기고 사설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윤리강령
전남도민일보 |등록번호 : 광주아 00271 |회장 : 김 경 | 발행인 : 전광선 | 편집인·사장 : 이문수 | 편집국장 : 제갈대종 | 개인정보처리방침
㉾61247 광주광역시 북구 금남로 75 (유동, 소석빌딩) 5층 기사제보 : 2580@jndomin.kr대표전화 : 062-227-0000
서울지사 : ㉾08380 서울특별시 구로구 구로동 191-7 에이스테크노 8차 1403호 대표전화 : 02-868-4190
[ 전남도민일보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