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2.11.24(목) 15:31
탑뉴스
정치
자치
사회
경제
문화
스포츠
교육
사람들
광주시, 강변 축 자전거 거점터미널 운영 재개

오는 9월5일부터 매주 토·일, 자전거 전문가 서비스도 제공

2020년 08월 30일(일) 12:56
혹서기로 운영 중단된 ‘강변 축 자전거 거점터미널(이하 ‘거점터미널’)’ 5곳이 오는 9월5일부터 다시 운영된다.

광주광역시는 혹서기 운영 중단된 5곳을 포함해 광주천과 영산강변 자전거길에 위치한 거점터미널 총 8곳을 운영한다고 28일 밝혔다.

거점터미널은 교량 아래 여유 공간을 활용해 자전거 무료 정비, 공영자전거 대여, 자전거길 안내 등 자전거를 이용하는 시민들에게 서비스를 제공한다.

각 거점터미널에는 자전거 전문가 2명이 배치되며, 11월말까지 매주 토·일요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된다.

거점터미널은 ▲용산교, 중앙대교, 동천교 등 광주천변 3곳 ▲첨단교, 어등대교, 산동교, 극락교, 승촌보 등 영산강변 5곳이며, 이 가운데 중앙대교, 동천교, 첨단교, 어등대교, 산동교 거점터미널 5곳에서는 공영자전거를 대여할 수 있다.

지난해에는 자전거 2만4460대가 무료정비를 받는 등 광주천변과 영산강변 자전거길 이용객들의 호응을 얻었다.

한편, 광주시는 오는 7월부터 상무지구 내 무인대여소 52곳에서 무인공영자전거 ‘타랑께’ 200대를 시범 운영 중이다. 기존 대여소를 방문해 대여·반납하는 방식이 아닌 자전거가 위치한 자리에서 결제한 후 바로 이용하는 시스템이다.

타랑께 이용 시간은 오전 7시부터 오후 9시까지 1회에 90분 사용할 수 있다. 이용 요금은 일일권(1000원)부터 1년권(3만원)까지 선택할 수 있다.

광주시는 타랑께 시범 운영 중 발생하는 문제점을 보완해 향후 확대 운영 여부와 개선 방안을 검토할 계획이다.

임남진 시 도로과장은 “코로나19에도 흔들림 없이 시민들과 자전거 이용객들이 강변 자전거길을 이용하는 데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오현미 기자
최신순 조회순
칼럼 기고 사설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윤리강령 편집규약
전남도민일보 |등록번호 : 광주아 00271|등록일자 : 2018.03.30|회장 : 김 경 | 사장 : 이문수 | 발행·편집인 : 전광선 | 개인정보처리방침
㉾62234 광주광역시 풍영로101번안길 19-2 기사제보 : 2580@jndomin.kr대표전화 : 062-227-0000
[ 전남도민일보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