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0.11.25(수) 18:35
전남
목포
여수
순천
나주
광양
담양
곡성
구례
고흥
보성
화순
장흥
강진
해남
영암
무안
함평
영광
장성
완도
진도
신안
광양시, 광양관광 틈새 발전전략 논의
2020년 10월 29일(목) 12:48
광양시는 지난 27일 새롭게 구성된 제2기 광양시관광진흥위원회 회의를 통해 내년도 주요 관광시책과 코로나 대응전략을 고민하는 자리를 가졌다. /광양시 제공
광양시는 지난 27일 새롭게 구성된 제2기 광양시관광진흥위원회(위원장 김명원 부시장) 회의를 통해 내년도 주요 관광시책과 코로나 대응전략을 고민하는 자리를 가졌다.

김명원 광양부시장 주재로 재난안전상황실에서 열린 이날 회의는 제2기 15명 위원 위촉식을 갖고 민선7기 주요성과와 2021년 관광시책에 대한 방향과 주요 추진계획을 이화엽 관광과장으로부터 듣고 위원들의 의견을 수렴하는 순으로 진행됐다.

시는 민선7기 주요 성과로 관광산업을 미래전략 산업으로 삼고 권역별 대규모 관광개발사업, 관광도시로의 이미지 확산과 함께 민관 거버넌스 구축을 꼽았다.

구체적 성과로는 지난해 ‘광양관광 도약 원년’ 선포로 시민과 함께 관광도시 표방, 관광진흥기본계획 수립으로 관광시책 체계적 추진동력 마련, 관광협의회 설립과 관광협업센터 건립 등 민관 관광협력네트워크 구축 등이다.

또한, 민선7기 5대 핵심 공약사업인 이순신대교 해변관광 테마거리 조성사업의 단계별 착공과 해오름육교 준공, 광양관광 브랜드 슬로건 ‘낮과 밤이 빛나는 광양여행’ 개발, 포스트 코로나 관광환경에 맞춘 로컬 상품 개발 등도 포함했다.

2021년 주요업무 계획에는 코로나 위기를 기회로 시민과 관광객이 체감하는 관광도시 실현을 목표로 코로나 대응 디지털 뉴딜 관광 융합사업 발굴, 관광기반시설 조속 확충, 구봉산 관광단지 조성 지원, 뉴노멀 시대 ‘고품격, 안전, 신뢰’를 지향하는 관광상품 개발과 언택트 홍보 마케팅 집중 등을 담았다.

디지털 뉴딜 관광 융합사업은 ‘광양 디지털 헤리티지 관광콘텐츠 개발’, ‘공공 온라인 여행상품 구매 플랫폼 구축’, ‘낮과 밤이 빛나는 미디어아트 월 조성’ 등을 추진해 코로나 시대 비대면 관광서비스 욕구에 대응하기로 했다.

핵심 관광기반 시설인 ‘이순신대교 해변관광 테마거리 조성사업’은 광양해비치로 5대 교량과 해변을 연결하는 야간경관조명이 올해 말 완성되고, 해비치로 수변의 공유수면을 확장해 여가·문화공간으로 만드는 ‘달빛해변’이 본격 추진된다.

LF 네트웍스에서 시행하는 구봉산 관광단지 조성을 위해 올해 토지보상을 마무리하고, 2023년 말 준공을 목표로 행정지원에 총력을 기울인다.

섬진강변 망덕포구의 망덕산~배알도수변공원을 연결하는 짚트랙과 배알도 관광형 섬정원 등 경쟁력 있는 관광자원들이 내년 상반기까지 속속 채워질 예정이다.

이러한 새로운 관광시설 개발과 함께 코로나19 등 관광환경 변화에 따른 맞춤형 관광상품 개발, 언택트 뉴미디어 마케팅 등 광양관광 브랜딩을 위한 온?오프 전방위 홍보 마케팅도 집중한다.

/광양=오승택 기자 ost6002@
최신순 조회순
칼럼 기고 사설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윤리강령
전남도민일보 |등록번호 : 광주아 00271|등록일자 : 2018.03.30|회장 : 김 경 | 발행·편집인 : 전광선 | 사장 : 이문수 | 개인정보처리방침
㉾62234 광주광역시 풍영로101번안길 19-2 기사제보 : 2580@jndomin.kr대표전화 : 062-227-0000
[ 전남도민일보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