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1.04.13(화) 15:37
칼럼
기고
사설
겨울 식중독 노로바이러스
2021년 01월 04일(월) 16:06
흔히들 쉽게 생각하는 것이 식중독은 무더운 여름철에만 걸린다고 생각하는 것이다.
여름철 기온 상승으로 인해 식중독이 많이 걸리긴 하지만 유독 겨울에 많이 발생하는 식중독 원인균인 노로바이러스가 있다.
노로바이러스 증상으로는 구토, 설사, 복통, 고열, 기침, 전신 근육통 등이 있다.
노로바이러스는 보통 감염자의 대변이나 토사물 또는 접촉한 물건을 통해 전염되기가 쉽고, 소량의 바이러스만으로도 감염이 될 수 있기 때문에 예방에 있어 세심한 주의가 필요하다.
노로바이러스는 특별한 치료제가 없는 만큼 예방이 최선이다. 가장 좋은 예방법은 모든 바이러스를 예방할 수 있는 손씻기다. 손은 노로바이러스의 대표적인 감염 경로이기 때문에 자주, 꼼꼼히 씻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굴 등 어패류 섭취에도 주의해야 하는데 해물이나 육류 모두 충분히 익혀 먹는 것이 중요하다.
노로바이러스는 감염성이 매우 높기 때문에 2차 감염에 대한 대비도 중요하다.
노로바이러스 뿐아니라 모든 식중독, 바이러스, 코로나19에도 손 씻기는 공통 예방법이다.
겨울철이라고 음식이나 위생에 안심하지말고 손 씻기 개인 위생에 조금 더 집중해보자.

/이 승 환 보성소방서 홍교119안전센터 소방사
최신순 조회순
칼럼 기고 사설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윤리강령
전남도민일보 |등록번호 : 광주아 00271|등록일자 : 2018.03.30|회장 : 김 경 | 발행·편집인 : 전광선 | 사장 : 이문수 | 개인정보처리방침
㉾62234 광주광역시 풍영로101번안길 19-2 기사제보 : 2580@jndomin.kr대표전화 : 062-227-0000
[ 전남도민일보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