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3.03.30(목) 15:57
탑뉴스
정치
자치
사회
경제
문화
스포츠
교육
사람들
전남도, 5월 2일까지 1주간 특별 방역관리

재택근무 확대·모임 금지·다중시설 점검 강화 등 추진

2021년 04월 26일(월) 16:02
전라남도는 코로나19 확산세를 줄이기 위해 5월 2일까지 1주간 사회적 거리두기 특별 방역주간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특별 방역주간은 최근 확진자가 꾸준히 늘면서 하루 신규 확진자 800명 선을 위협함에 따라 이를 줄이려는 특별조치다.
공공부문에서는 지역축제를 포함한 불요불급한 행사나 대면회의, 회식 등 모임을 금지하고, 재택근무 확대한다.
최근 확진자가 증가 추세인 유흥시설, 식당·카페, 노래연습장 등 다중이용시설 방역수칙 준수 여부도 집중 점검한다.
전남도는 공공부문의 재택근무와 시차출퇴근제를 확대 시행하고 회식·모임을 금지하며, 방역수칙 위반 여부를 불시 단속할 계획이다. 민간부문에도 재택근무와 시차출퇴근제 등을 적극 추진토록 권고할 예정이다.
특히 집단감염 비중이 1월 중순 13.6%에서 3월 말 67.1%로 증가세인 유흥시설, 식당·카페, 노래연습장 등 다중이용시설에 대해 시군 합동으로 5월 7일까지 방역수칙 준수 여부를 집중 점검할 예정이다.
집중관리 기간 방역조치 이행력 강화를 위해 방역수칙 위반 시 무관용 원칙에 따라 과태료 부과 및 고발조치를 할 예정이다. 또 이와 별개로 2주간 집합 금지 조치, 재난지원금과 같은 경제지원에서 제외할 예정이다.
강영구 전남도 보건복지국장은 “최근 확진자가 800명 선을 위협하고 있어 결코 긴장을 놓을 수 없다”며 “도민들도 이번 한 주간 가족·지인 간 만남 등 외출을 자제하고 모두 한마음 한뜻으로 방역에 힘을 모아 달라”고 당부했다.
26일 현재 전남지역 코로나19 확진자는 1천39명으로 지난 밤부터 이날 오전까지 추가 확진자는 없다. 지역감염은 958명, 해외유입은 81명이다. 이날까지 백신 접종자는 총 13만 3천479명이다. 1분기 대상자 6만 1천875명 중 5만 2천407명(84.7%), 2분기 대상자 26만 1천529명 중 8만 1천72명(31.0%)이 접종을 완료했다.
전남도는 24일 교사와 학생이 확진됨에 따라 학교 내 집단감염을 막기 위해 26일 교육기관 관계자 긴급 대책회의를 개최했다.
/박정오 기자
최신순 조회순
칼럼 기고 사설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윤리강령 편집규약
전남도민일보 |등록번호 : 광주아 00271|등록일자 : 2018.03.30|회장 : 김 경 | 사장 : 이문수 | 발행·편집인 : 전광선 | 개인정보처리방침
㉾62234 광주광역시 풍영로101번안길 19-2 기사제보 : 2580@jndomin.kr대표전화 : 062-227-0000
[ 전남도민일보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