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보건환경연구원 신청사 준공

신종 감염병 대응 감염병연구동, 환경연구동, 동물위생시험소 등
고위험병원체 안전 검사 위한 생물안전연구시설(BL-3) 등 갖춰

2020년 10월 15일(목) 13:19
보건환경연구원 신청사 정면
코로나19 등 신종 감염병 대응을 위한 전문 실험실과 연구실 등을 갖춰 고품질의 보건환경서비스를 제공하는 보건환경연구원 신청사가 서구 유촌동에 준공완료 됐다.

광주광역시는 보건환경연구원 신청사가 준공돼 이전 준비를 마쳤다고 밝혔다.

보건환경연구원 신청사는 시비 약 300억을 투입, 지난 2019년 1월 착공해 지하 1층, 지상 4층 규모의 연면적 약 1만1087㎡로 건설된 시설물이다.

신청사는 코로나19 등 신종 감염병 대응을 위한 전문 실험실과 연구실 등을 갖춘 감염병연구동 및 환경연구동, 동물위생시험소로 이뤄져있다.

고위험병원체 외부방출을 방지하고 실험자들을 보호할 수 있는 고위험병원체 검사 필수시설인 생물안전연구시설(BL-3) 또한 지난 7월 준공돼 이전 준비를 끝냈다.

당초 서구 화정동에 위치한 청사는 주거지역 내 위치해 소음·악취 등 지속적인 민원이 제기돼 왔다. 이에 광주시는 서구 유촌동 구 분뇨처리장 부지를 활용해 청사 이전 계획을 세웠다.

오규환 종합건설본부장은 “이번 청사 이전으로 사스·메르스·코로나19 등 다양한 신종 감염병에 대응할 수 있게 됐다”며 “신속하고 정확한 검사를 통해 현재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의 불안함을 덜어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은진 기자
이 기사는 전남도민일보 홈페이지(http://www.jndomin.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admin@jndomin.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