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3.02.08(수) 16:44
칼럼
기고
사설
부모의 행동을 자녀가 배운다
효도하는 부모 밑에 효도하는 자녀가 태어나며 대를 이어 효행을 하는 가정문화가 형성된다. 서양 사람들이 부러워하는 우리나라의 효 문화는 명절 때 고향을 찾아 부모와 조상을 찾는 데서 볼 수 있다. 인간은 교육에 의해 바람직한 인간으로 성장한다. 교육은 가정에서 이루어지며 가정에서의 인적 물적 교육환경은 자녀의 행동과 인성 변화에 영향을 …
설 명절과 뿌리를 찾는 효 교육
코로나19 여파로 일상생활이 위축되고 있는 현실에서 민족 대명절인 설날을 앞두고 있다. 올해는 설날을 전후해서 4일간 쉬는 날로 돼 있다. 무엇을 하며 보낼 것인가? 해마다 우리의 전통적인 설 명절과 추석 한가위는 명절날을 전후해서 고향을 찾아가고 오는 민족 대이동이 생기고 있다. 설날은 음력으로 일 년이 시작되는 날이기도 하다. 뿌리 없는…
창의와 청렴한 공직자 자세
계묘(癸卯)년 새해가 돼 공직자의 인사이동이 있었으며 사무실 면모부터 새롭게 바뀌었다. 물리적인 사무실 면모가 새롭게 바뀐 것과 병행해서 공직자의 마음이 창의적(創意的)으로 새롭게 깨끗하게 청렴하게 시작돼야 한다. 청렴(淸廉)이란 공직자의 기본자세로서 목민심서에 거론됐으며, 사전적 의미는 ‘성품과 행실이 높고 맑으며 탐욕이 없는 상태’이…
소통과 열린 행정
소통(疎通)은 어떠한 것이 막히지 않고 잘 통한다는 뜻을 가진 단어이며, 뜻이 서로 잘 통해서 오해가 없는 것을 뜻한다. 선거할 때만 되면 후보들은 당선되면 주민과의 소통을 잘해서 주민의 뜻을 반영한 열린 행정을 하겠다고 약속한다. 그러나 민선 단체장들은 당선만 되면 선거 때 한 말은 다 어디로 가고 집무실 주변이 물리적 장벽인 문턱을 높이고 …
2023, 계묘년 새해를 시작하는 마음
2023, 계묘(癸卯)년 ‘검은 토끼’ 새해가 시작됐다. 토끼는 초식 동물로서 몸집이 작고 날렵하고 온순하며 매월 출산하는 동물이다. 새로운 해인 계묘년에는 ‛검은 토끼'가 코로나19바이러스를 몰아내고 평온하고 건강한 새 기운을 듬뿍 받으며, 토끼처럼 지혜롭게 어려운 여건에서도 안보와 경제에 도약하는 한 해가 되길 소망한다. 올해는 코…
한 해의 삶을 끝내는 마음
2022, 임인(壬寅)년 한해가 끝나는 12월이 저물어 가고 있다. 중국 우한에서 발생한 코로나19는 전 세계로 번져 수많은 인명 피해를 주고 있지만, 임인년 한 해가 저물어 가고 있다. 대한민국의 제20대 대통령을 선출하는 선거가, 전임 제19대 문재인 대통령의 임기가 2022년 5월 9일 종료됨에 따라, 2022년 3월 9일 실시됐으며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가 제…
내게, 있는 것으로 있을 때 돕자
주고 싶은 마음이 있어도 가진 것이 없는 사람은 줄 수 없고 도와줄 수 없다. 주는 것은 내가 지금 가지고 있는 것을 주는 것이다. 아무것도 가진 것이 없는 사람은 아무것도 줄 수 없다. 기독교는 사랑의 종교라고 한다. 사랑이란 여러 가지로 해석할 수 있으나 가장 핵심에 있는 최대공약수는 주는 것이다. 내가 가진 것을 주는 것이며, 도와주는 것이 …
바람직한 기다리는 마음
기독교 문화에서는 크리스마스가 되기 이전에 네 번의 주일을 포함해서 지켜지는 예수님이 다시 오시기를 기다리는 대강절(待降節)이 올해는 11월 27일부터 시작됐다. 우리 인생은 예수님이 다시 오시기를 기다릴 뿐 아니라 많은 것들이 이루어지기를 기다리면서 살고 있다. 봉급을 받는 직장인들은 봉급날만 기다리며 살다가 퇴직하는 날이 된다고 한다.…
자랑스러운 무역의 날
12월 5일은 제59회 무역의 날이다. 우리나라가 처음으로 수출 1억 달러를 달성한 1964년 11월 30일을 기념해 국무회의 의결로 ‘수출의 날'로 지정했으며, 1973년 3월 각종 기념일 등에 관한 규정에 따라 ‘중소기업의 날’(5월 1일), ‘상공인의 날’(10월 31일)이 ‘수출의 날’(11월 30일)로 통합됐다. 1989년 12월 개정된 각종 기념일 등에 관한 규정에…
마음을 비우자
세상(世上)에서 가장 어려운 일 중(中) 하나가 마음을 비우는 일이다. 모든 병(病)의 근원(根源)은 스트레스라고 하는데 근본(根本) 원인(源因)이 마음에 가득한 부정적(不正的)인 생각(生覺) 때문이다. 불필요(不必要)한 생각으로 마음을 채우고 있으니 숨 쉴 공간(空間)이 없어 과부하(過負荷)가 걸리는 것이다. 좋은 생각 나쁜 생각 슬픈 생각 분…
물 절약 대책을 세우고 추진하자 2022.11.13
만남과 인생의 성공 2022.11.08
주고 싶은 마음의 실천 2022.11.01
하느님이 보우하사 대한민국 만세 2022.10.30
교육의 두 바퀴 2022.10.23
문화의 달과 문화의 날 2022.10.10
한글날과 세종대왕 2022.10.05
은행과 은행 나뭇잎을 이용하자 2022.09.26
종교의 폐해(弊害) 2022.09.20
인간은 어떻게 살고 죽을 것인가 2022.09.18
국치일(國恥日)을 알고 일본을 규탄하자 2022.08.28
아름다운 배롱나무 가로수 꽃길 2022.08.22
현명한 낚시꾼과 장사꾼 2022.08.18
광복절과 국기게양 2022.08.07
소중한 수자원의 이용 2022.07.24
떠날 때는 뒤 돌아보고 또 돌아보자 2022.07.10
말의 향기 2022.07.03
광주북구청의 실외 환경 2022.06.26
6·25전쟁과 우리 역사를 바르게 가르치자 2022.06.19

최신순 조회순
칼럼 기고 사설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윤리강령 편집규약
전남도민일보 |등록번호 : 광주아 00271|등록일자 : 2018.03.30|회장 : 김 경 | 사장 : 이문수 | 발행·편집인 : 전광선 | 개인정보처리방침
㉾62234 광주광역시 풍영로101번안길 19-2 기사제보 : 2580@jndomin.kr대표전화 : 062-227-0000
[ 전남도민일보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